함께읽기 전라북도 생태관광 함께읽기

오늘 식탁에 오른 해산물에 얼마나 많은 '미세 플라스틱' 있을까?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2020-08-26 09:32:00
  • 조회50
플라스틱은 가볍고 내구성이 강하며 썩지 않는 특징 때문에 우리의 일상생활에서 없어서는 안될 필수품이 되었지만, 반대로 그 특징 때문에 심각한 환경 문제가 되고 있다. 우리가 실수로 버린 플라스틱 쓰레기는 가볍기 때문에 쉽게 빗물에 쓸려 바닷가로 흘러간 후 물리적 자극에 의해 작게 부서져 미세 플라스틱이 된다. 지름 5㎜ 이하의 작은 미세 플라스틱은 해양 먹이 사슬의 기초인 플랑크톤과 잘 구분되지 않기 때문에 수많은 해양 동물이 이를 섭취하게 된다. 이렇게 동물 체내에 들어온 미세 플라스틱은 다시 먹이 사슬을 통해 우리의 식탁으로 돌아온다.

최근 미국 애리조나 주립대학 연구팀이 인체 부검 연구를 통해 거의 모든 인체 조직에서 미세 플라스틱 조각을 발견해 충격을 주었는데, 영국과 호주의 연구팀 역시 시장에서 판매되는 해산물에서 상당한 양의 미세 플라스틱을 발견해 다시 충격을 주고 있다. 영국 엑서터 대학 및 호주 퀸즐랜드 대학 연구팀은 시장에서 판매되는 굴, 새우, 오징어, 게, 정어리 등 해산물을 수거해 조직 속에 얼마나 많은 미세 플라스틱이 존재하는지 조사했다.

연구팀은 우선 수거한 해산물을 화학 물질로 녹인 후 남은 미세 플라스틱 조각을 회수해 양을 측정한 후 여기서 걸리지 않은 매우 작은 미세 플라스틱의 함량을 측정하기 위해 녹인 조직을 열분해 가스 크로마토그래피 – 질량 분석기(pyrolysis-gas chromatography-mass spectrometry)로 분석했다.

분석 결과 조직 1g을 기준으로 할 때 오징어 0.04㎎, 새우 0.07㎎, 굴 0.1㎎, 게 0.3㎎, 정어리 2.9㎎의 미세 플라스틱이 발견됐다. 연구팀은 1회 섭취량을 기준으로 했을 때 오징어나 굴을 먹을 때는 0.7㎎, 정어리를 먹을 때는 30㎎의 미세 플라스틱을 섭취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참고로 미세 플라스틱 30㎎ 정도면 작은 쌀알 하나 정도 크기다. 하지만 쌀알 크기의 불순물이 있는 게 아니라 눈으로 잘 보이지도 않는 작은 플라스틱 알갱이들이 조직에 흩어져 있어 이를 인지하거나 제거하고 먹기는 불가능하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오늘부터 해산물 섭취를 중단할 필요는 없다. 현재 섭취하는 수준의 미세 플라스틱이 인체에 치명적인 해를 입혔다는 증거도 없기 때문이다. 사실 미세 플라스틱 섭취가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아직 연구가 부족하다. 해양 생물의 경우 음식물 대신 플라스틱이 위장에 자리 잡아 굶어 죽는 사례가 심심치 않게 보고되지만, 사람에서도 같은 문제가 생길 가능성은 희박하다. 다만 일부 과학자들은 미세 플라스틱이 독성 물질을 전달하는 매개체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어 더 상세한 연구가 필요하다. 그리고 무엇보다 플라스틱 쓰레기가 바다로 들어가지 않게 철저한 분리수거가 필요하다
 
고든 정 칼럼니스트

 

 

게시글 공유 URL복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일
313 [전북 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감동에 대하여
관리자 | 2020-09-10 | 추천 0 | 조회 94
2020-09-10
312 [전북 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山 풍경
관리자 | 2020-09-10 | 추천 0 | 조회 88
2020-09-10
311 깨끗하고 안전한 물관리 체계 조성
관리자 | 2020-09-09 | 추천 0 | 조회 95
2020-09-09
310 산간지 논, 수서동물 다양성 보존에 기여
관리자 | 2020-09-09 | 추천 0 | 조회 98
2020-09-09
309 [전북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라일락꽃
관리자 | 2020-09-09 | 추천 0 | 조회 102
2020-09-09
308 [전북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내 안의 나무
관리자 | 2020-09-08 | 추천 0 | 조회 19
2020-09-08
307 [전북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꽃들, 바람을 가지고 논다
관리자 | 2020-09-07 | 추천 0 | 조회 19
2020-09-07
306 미세플라스틱 오염, 토양생물에 악영향
관리자 | 2020-09-06 | 추천 0 | 조회 26
2020-09-06
305 [전북생태관광, 이주의 공감] '바닷가에 서면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관리자 | 2020-09-04 | 추천 0 | 조회 171
2020-09-04
304 기록적인 폭우 속에서 살아남는 개미들의 생존 전략
관리자 | 2020-09-04 | 추천 0 | 조회 22
2020-09-04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
게시물 검색